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건너뛰기 메뉴 닫기

공지사항 상세

[보도자료] 사설 야구교실 금지약물 사용 적발

부서 도핑검사부 작성자운영자
작성일시2019-07-03 15:12:29 조회수5

사설 야구교실 금지약물 사용 적발

前 프로야구 선수학생선수 대상 금지약물 판매·투여

 

  한국도핑방지위원회(위원장 이영희)는 학생선수를 대상으로 남성호르몬성장호르몬 등 세계도핑방지기구(World Anti Doping Agency; WADA)금지목록에 등재된 약물을 판매 및 투여한 사설 야구교실 대표에 대한 정보를 입수하여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WADA 금지목록이란?

WADA에서 매년 9월 배포하는 국제표준으로 선수의 경기력 향상건강상 위험 또는 스포츠정신에 위배되는 금지약물과 금지방법을 지정한 목록으로서 대한체육회대한장애인체육회프로스포츠단체 등록선수가 사용해서는 안되는 약물 및 방법이다.

 

 

  한국도핑방지위원회는 해당 정보를 즉시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와 정보를 공유하여 수사에 적극 협조하였으며수사과정 중 식약처에서 확인한 금지약물 투여 추정 선수 7명의 명단을 넘겨받아 도핑검사를 실시하였다.

 

  검사결과현재 2명의 선수 시료(소변)에서 금지약물검출(비정상분석)결과가 와 제재절차(결과관리)가 진행 중에 있으며나머지 5명의 선수 시료는 분석 중에 있다.  조사결과해당 야구교실 대표는 학생선수를 대상으로 남성호르몬성장호르몬 등을 판매한 것이 확인되었으며 일부 선수에 대해서는 대표가 직접 선수에게 주사 투여까지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한국도핑방지위원회 치료목적사용면책(TUE; Therapeutic Use Exemptions)위원회 이승림 위원장(경찰병원장)은 “10대 청소년이 남성호르몬을 투여할 경우 무정자증고환위축탈모여드름여유증성조숙증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으며다량으로 투여할 경우 심하게는 심근경색뇌졸중심장마비 등으로 사망에 이를 수 있으므로 의사의 진단 및 처방으로만 투여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한국도핑방지위원회는 이 건을 계기로 공정한 스포츠환경 조성 및 선수의 건강보호를 위하여 학생선수에 대한 도핑방지교육도핑검사 및 조사활동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으며식약처와의 공조체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첨부

담당자 안내

부서 및 이름
전화번호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